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3-02-08 15:33

  • 뉴스 > 홍천뉴스

홍천군, 찾아가는 치매검진 전수조사 실시

기사입력 2023-01-19 09:5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홍천군은 치매 걱정 없는 행복한 홍천을 만들기 위해 찾아가는 치매검진 전수조사를 실시한다.
 


홍천군의 65세 이상 치매유병율(11.37%) 대비 추정환자수는 2,309명이나 202212월 기준 치매안심센터에 등록·관리 중인 환자수는 추정환자수의 58%1,337명으로 미등록된 치매환자의 발굴이 치매관리의 우선 과제이다.
 


이에 홍천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2020년부터 매년 찾아가는 치매검진 전수조사를 실시해왔다.

 

지난 2022년에는 영귀미면, 내촌면, 남면, 북방면, 서면의 75세 이상 주민 501명에 대해 전수검사를 실시하여 정상발굴 450, 인지저하 23명을 발견해 치매안심센터 간호사들이 진단 1단계 검사를 진행 후, 협약병원과 연계하여 경도인지장애 7, 치매 6명을 발굴했다.

 

이렇게 조기검진사업에서 발견된 치매환자는 원격 치매클리닉을 운영하여 진료 및 처방, 복약지도, 추후검사, 가족상담 등 정기적인 관리가 이루어진다.

 

그러나 개인정보 보호법 강화로 올해 사업 대상지역의 75세 이상 개인별 관련 자료 연계가 어렵게 되면서 조사에 난항을 겪고 있다.

 

치매검진 전수조사는 대상자 개인과 전화로 약속시간을 잡고 찾아가는 방식으로 검사가 진행되는데 개인정보 보호법에 따라 대상자의 전화번호를 확인할 수 없기 때문이다.

 

치매안심센터는 위와 같은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올해 1월부터 개인 방문이 아닌 경로당 방문을 통해 홍천읍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치매검진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2월부터 12월까지는 치매안심통합관리시스템에 등록된 통계 자료를 활용하여 홍천읍, 화촌면, 두촌면, 서석면, 내면에 거주하는 75세 이상 지역 주민 4,561명을 대상으로 치매검진 전수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원은숙 보건소장은 치매는 지속적인 관리를 통해 환자와 가족들의 고통과 부담을 크게 경감시킬 뿐만 아니라 치매로 인한 사회적 비용 또한 절감할 수 있다, “치매전수조사는 치매 조기발견, 맞춤형 서비스 연계, 정보제공 등 치매 관리 추진의 효율성을 증진할 수 있는 만큼 지역 내 공공과 민관의 다양한 협력체계 구축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정윤 기자 (hci2003@naver.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